기후위기시계
  • “바둑 두는 줄”···주차면 4칸 차지한 ‘역대급 주차 빌런’
[보배드림 캡처]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한 아파트의 주차면 4칸을 차지한 채 주차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사진이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역대급 주차장 빌런을 봤네요’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저희 아파트 지하 2층 주차장이 여유 공간이 많긴 하지만 역대급 빌런을 봐 버렸다. 6면의 주차공간 중 4면을 한 번에(차지했다)”고 썼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대형 SUV 차량이 주차면 바닥에 설치된 카 스토퍼를 피해 4칸을 차지하고 주차돼 있는 모습이 담겼다.

[보배드림 캡처]

주차면 4칸을 혼자 다 차지하는 건 흔치 않다. 댓글에서도 ‘주차면을 2칸 쓰는 경우는 봤어도 4칸은 처음 본다’, ‘무개념을 떠나 어떻게 했냐’, ‘술먹고 주차한 것 같다’ 등의 반응이다.

이후 작성자는 다시 ‘오전 주차빌런 후기’라는 제목의 짤막한 글을 새로운 사진과 함께 올렸다. 작성자는 “퇴근하면서 후기 올린다”며 “4칸 차지하던 자리에서 후진해서 2칸 먹었다”고 했다.

choig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