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LH ‘대학생 주택건축대전’ 시상식...20개팀 수상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제 25회 LH 대학생 주택건축대전’ 시상식을 26일 경남 진주시 LH 본사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1995년부터 시작된 공동주택분야 최대 공모전으로, 제 25회 건축대전은 지난 6월 ‘공감하는 주거: Co-living-공유, 공생, 공감하는 새로운 주거문화’를 주제로 진행됐다.

송규만 홍익대학교 교수가 총괄 코디네이터로 참여하고, 학계 및 실무에서 활동 중인 건축가 3인이 총 3단계에 걸쳐 심사하는 등 심사의 공정성과 전문성을 높였다고 LH는 설명했다.

심사는 사전심사(서류), 1차 심사(영상작품), 2차 심사(PT발표 및 모형작품)로 이뤄졌다.

이번 건축대전에는 전국 68개 대학에서 196개 팀이 참가했으며, 최종 심사를 통해 대상·금상·은상 각 1팀, 동상 2팀 및 장려상 15팀 등 총 20개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대상을 수상한 김유은·박성전(아주대학교)의 ‘룸인룸(Room in Room·사진)’은 보호종료아동을 위한 주거공간을 제시했다. 민상식 기자

m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