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특징주] '수소연료전지 드라이브 건' 두산, 주가 강세

[헤럴드경제=김성미 기자] 두산이 수소연료전지 전문회사를 설립한다고 발표하자 주가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두산은 30일 오전 9시50분 현재 두산은 전 거래일보다 4.08%(4000원) 오른 10만2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7.14%(7000원) 오른 10만5000원까지 오르는 등 강세를 기록 중이다.

이날 두산그룹은 수소연료전지 개발 역량을 한데 모으기 위해 관련 연구개발 전문회사인 두산에이치투이노베이션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이 신설회사는 한국형 고체산화물연료전지(SOFC) 개발의 중심 역할을 담당한다. 2024년부터는 SOFC를 생산할 수 있는 새로운 생산라인도 구축할 예정이다.

글로벌 컨설팅사인 딜로이트에 따르면 2050년 글로벌 수소경제 시장은 약 3000조원, 두산의 핵심 타겟인 수소 활용 시장은 1104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miii0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