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GS리테일, 8000억원에 요기요 인수
[헤럴드DB]

[헤럴드경제] GS리테일이 배달앱 2위 요기요를 인수한다.

GS리테일은 사모펀드인 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 퍼미라 컨소시엄과 함께 요기요를 운영하는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의 지분 100%를 8000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GS리테일은 인수금액의 30%에 해당하는 2400억원을 투자한다.

컨소시엄은 인수와 동시에 2000억원 규모의 증자를 단행한다. GS리테일은 이 중 600억원을 부담해 총 3000억원을 투자한다.

GS리테일은 "요기요의 높은 시장 점유율과 향후 성장성, 온·오프 커머스의 시너지 확대 가능성, 딜리버리코리아의 안정적 재무구조, 글로벌 사모펀드와 공동 참여를 위한 투자 효율성 확보 등 여러 측면을 검토해 인수 참여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GS리테일은 연내 매각 대금 납입을 마치고 본격적인 퀵커머스(즉시 배송) 사업에 나설 계획이다.

편의점 GS25와 슈퍼마켓 GS더프레시, 헬스앤뷰티(H&B) 스토어인 랄라블라 등 1만6000여개 소매점과 60여개 물류센터망에 요기요의 배달망을 결합해 퀵커머스 1위 사업자가 되겠다는 전략이다.

특히 GS더프레시와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GS리테일은 2025년까지 퀵커머스 시장 규모가 최소 5조원 이상이 될 것으로 보고 배달대행업체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 지분을 인수하고 도보배달 앱인 '우딜 앱'도 출시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