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KILL 비리” 류호정 이번엔 ‘킬빌’ 우마 서먼 변신
21일 국회에서 열린 청년정의당 채용비리신고센터 '킬비리' 설립 기자회견에서 센터장을 맡은 류호정 의원이 채용비리 척결을 의미하는 집행검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상섭 기자]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이번에는 영화 ‘킬빌’의 여배우 우마서먼으로 변신했다.

21일 류 의원은 국회 본관에서 강민진 청년정의당 대표, 여영국 정의당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채용비리 신고센터 ‘킬비리’ 설립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류 의원은 영화 ‘킬빌’ 속 우마서먼이 입고 나온 노란색 트레이닝복 차림으로 참석해 센터 설립을 기념하는 퍼포먼스를 보였다.

한편 류 의원은 앞서 지난 6월에 타투(Tatto) 스티커를 한 등을 드러낸 퍼포먼스를 보인 바 있다. 류 의원은 타투에 대한 새로운 정의와 타투이스트(문신사)의 면허제 등을 담은 타투업법을 발의했었다.

choig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