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베이 인수 나선 이마트...4000억 회사채 발행 추진

이베이코리아 인수에 나선 이마트가 본점 부동산 매각과 더불어 회사채 시장을 찾아 현금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0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3년물로 1500억원, 5년물로 2000억원, 7년물로 500억원 등 총 4000억원 규모의 회사채 발행을 추진하고 있다.

이중 7년물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이다.

대표주관사는 삼성증권과 NH투자증권이 선정됐으며, 다음달 4일 수요예측을 통해 11일 발행할 계획이다. 회사채 발행자금은 이베이코리아 인수전에 쓰일 가능성이 높다.

이마트는 서울 성수동의 본사 건물 등 부동산 매각에 본격적으로 착수하면서 이베이코리아 인수를 위해 최대한 현금을 확보하고 있다.

앞서 이마트는 지난달 30일 이베이코리아 지분 80.01% 취득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하면서 약 3조4000억원을 들여 이베이코리아 인수를 공식화했다.

이호 기자

number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