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K-씨푸드’ 미국·중국·태국에 진출한다…해수부, 현지 온라인 쇼핑몰 입점

[헤럴드경제=홍태화 기자] 해양수산부는 중국, 미국, 태국, 싱가포르 현지 온라인 쇼핑몰 4곳에 한국 수산식품관인 'K-씨푸드관'을 5일부터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중국 타오바오, 미국 에이치프레시·아마존, 태국·싱가포르의 쇼피 사이트 등이다.

K-씨푸드관에서는 한국 수산식품업체 100개사의 다양한 제품이 현지 소비자들에게 소개될 예정이다. 현지 소비자들은 컴퓨터(PC)와 모바일 기기로 해당 온라인몰에 접속해 한국 수산식품을 쉽게 구매할 수 있다.

해수부는 라이브 방송 판매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홍보도 이어갈 계획이다.

K-씨푸드관 입점 대상 기업은 한국수산회를 통해 상시로 모집한다. 입점을 원하는 기업은 수출 지원 신청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방법을 확인할 수 있다.

th5@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