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文대통령, 25세 박성민 청년비서관 임명…최연소 비서관
박성민 신임 청년 비서관[청와대 제공]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21일 비서관 인사를 단행했다. 신임 청년비서관에는 1996년생인 박성민 더불어민주당 청년대변인을 발탁했다. 비서관 중 최연소다. 정무비서관은 김한규 변호사가, 교육비서관에는 이승복 교육부 교육안전정보국장이 임명됐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내용의 문 대통령의 인선을 발표했다.

가장 주목되는 인선은 김광진 비서관의 후임인 박성민 신임 청년비서관이다. 박 비서관은 올해 25세다. 현재 고려대에 재학중인 대학생이다. 박 비서관은 민주당 청년미래연석회의 공동의장과 최고위원, 청년대변인을 지냈다. 박 대변인은 "청년의 입장에서 청년의 어려움을 더 잘 이해하고 청년과 소통하며 청년을 위한 정책을 만들고 조정해가는 청년비서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임 김한규 정무비서관은 서울대 김앤장법률사무소의 변호사(사시 41회)로 재직중이다. 민주평화통일자문위원회 상임위원도 맡고 있다. 민주당 법률대변인과 더혁신위원회 위원을 역임했다.

이승복 신임 교육비서관은 행정고시 출신(행시 35회)출신의 관료다. 교육부 대학학술정책관, 대변인, 대학지원관, 정책기획관을 지냈으며 현재 교육안전정보국장을 맡고 있다.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부 교육감도 지냈다.

coo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