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미래에셋증권, 다이렉트연금 잔고 1조원 돌파…원리금보장형에서 투자형으로 자금 이동
연금저축계좌 중 상장지수펀드(ETF) 투자 비중은 68%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미래에셋증권의 비대면 다이렉트 연금계좌 잔고가 지난 14일 기준으로 1조원을 돌파했다. 보험, 신탁 등 원리금 보장형 상품에서 투자형 연금상품으로 투자 자금이 이동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미래에셋증권은 비대면 다이렉트 연금계좌 잔고가 2019년 말 1000억원에서 약 1년 6개월 만에 10배로 급증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는 개인연금과 개인형 퇴직연금(IRP)을 합한 수치로, 올해 들어 다이렉트 연금으로 자금 이전이 작년보다 3배 이상 늘었다.

초저금리와 증시 활황으로 기대수익에 대한 눈높이가 높아지면서 이같은 자금 이동이 나타났다고 미래에셋증권은 설명했다.

특히 연금저축계좌에서 상장지수펀드(ETF) 자산에 대한 투자 비중이 68%에 이를 정도로 연금계좌를 이용한 ETF 투자가 인기를 끌고 있다.

또 다이렉트 연금으로 자금을 옮긴 고객 중 이른바 MZ세대(1980년대~2000년대 초 출생한 세대)의 비율이 현재 48%까지 지속적으로 커졌다고 미래에셋증권은 덧붙였다.

권오만 미래에셋증권 디지털비즈 본부장은 “비대면 시대에 발맞춰 체계적인 비대면 연금 상담을 위해 온라인 인프라 및 비대면 상담 조직을 구축해 놓은 것이 주효했다”고 말했다.

th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