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방탄소년단, 신곡 ‘버터’ 전 세계 동시 공개…RM 곡 작업 참여
방탄소년단 [빅히트 뮤직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두 번째 영어 싱글‘버터(Butter)’로 돌아온다. 밝고 경쾌한 서머송(Summer Song)으로 전 세계를 동시에 공략한다.

빅히트 뮤직은 방탄소년단이 21일 오후 1시(이하 한국시간) 새 디지털 싱글 ‘버터’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지난해 11월 발매한 앨범 ‘BE (Deluxe Edition)’로 전 세계 모두를 향해 따뜻한 위로를 건넸다면, 이번에는 신나고 경쾌한 분위기의 곡으로 듣는 이들에게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라고 소개했다.

댄스 팝 장르의 ‘버터’는 도입부부터 귀를 사로잡는 베이스 라인과 청량한 신스(Synth) 사운드가 특징인 곡이다. 한 번만 들어도 흥얼거리게 되는 중독성 강한 노래로, 가사에는 ‘버터처럼 부드럽게 녹아들어 너를 사로잡겠다’라는 귀여운 고백이 담겨 있다.

방탄소년단 [빅히트 뮤직 제공]

작사·작곡에 롭 그리말디(Rob Grimaldi), 스티븐 커크(Stephen Kirk), 론 페리(Ron Perry), 제나 앤드류스(Jenna Andrews), 알렉스 빌로위츠(Alex Bilowitz), 세바스티앙 가르시아(Sebastian Garcia) 등 여러 뮤지션들이 참여했다. 여기에 리더 RM도 곡 작업에 동참해 방탄소년단의 향기를 가미했다.

가사는 대조적인 매력을 잘 살렸다. “너의 마음속으로 들어갈 거야(Breakin’ into your heart)”, “너의 심장을 두 개로 녹일 거야(I’ll melt your heart into 2)”는 저돌적이지만, “버터처럼 부드럽게(Smooth like butter)”, “나는 슈퍼스타처럼 빛나니까(I got that superstar glow)”, “내 멋진 모습 다 우리 엄마 덕분이지(Cool shade stunner / I owe it all to my mother)”처럼 뒤에 덧붙는 노랫말은 귀여운 매력을 뿜는다.

‘버터’에선 방탄소년단 일곱 멤버의 다채로운 면모를 엿볼 수 있다. 유쾌함부터 강렬한 카리스마, 매혹적인 면까지 방탄소년단만의 독보적인 매력을 노래와 퍼포먼스에 녹였다.

안무 역시 가사 내용을 극대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가사 내용을 토대로 멤버들 사이에 빈틈없는 호흡이 돋보이는 군무와 쿨한 매력에 초점을 맞춘 유닛별 안무를 비롯해 다양한 포인트 안무가 조화를 이룬다. 음원과 더불어 공개되는 ‘버터’ 뮤직비디오에도 방탄소년단의 매혹적인 퍼포먼스가 쉴 새 없이 펼쳐진다.

‘버터’를 발표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하는 방탄소년단은 오는 24일 개최되는 ‘2021 빌보드 뮤직 어워드(BBMAs)’에서 신곡 무대를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