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래퍼 한해, 개인 유튜브 채널 ‘드디어 한해’ 개설
한해 [브랜뉴뮤직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래퍼 한해가 개인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다.

소속사 브랜뉴뮤직은 한해가 자신의 생일에 맞춰 개인 유튜브 채널인 ‘드디어 한해’의 개설했다고 8일 밝혔다.

채널 개설과 함께 공개된 첫 번째 영상 속엔 현재 한해가 고정 출연 중인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의 세트장에서 도레미 멤버들에게 자신의 채널명을 추천받는 에피소드를 담았다. 절친 문세윤과 김동현이 고민 끝에 추천해준 ‘흥한해’와 ‘한해TV’에 별다른 반응이 없던 신동엽이 큰 고민 없이 ‘드디어 한해’라는 채널명을 추천했다. 신동엽이 던진 '드디어 한해'가 실제 채널명이 정해지는 과정을 여과 없이 담았다.

한해는 현재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등 각종 TV, 라디오 프로그램들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