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업은행, 'IBK창공’ 혁신창업기업 60여곳 모집
모집대상 창업 7년 미만 기업

[헤럴드경제=홍승희 기자]IBK기업은행은 1일 창업육성 플랫폼 'IBK창공(創工)'의 2021년 하반기 혁신 창업기업 모집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모집 대상은 창업 7년 미만의 기업으로, 1차 서면평가, 2차 대면평가를 통해 마포·구로·부산 3개 센터에서 20여개씩, 총 60여개의 기업을 선발한다. 모집 기간은 5월 6일까지이며, 6월 중 최종 선발기업을 발표한다.

육성은 올해 7월부터 11월까지 5개월간 이뤄진다. 기업은행은 선발된 기업에 국내·외 판로개척, 투자유치 데모데이, 사무 공간, 1대1 전담 멘토링 등을 지원한다. 또 우수기업을 선발해 은행의 직접 투자나 은행이 출자한 펀드를 활용한 간접투자 방식의 금융지원도 제공한다.

IBK창공은 창업기업의 성공적인 스케일업을 지원하는 육성 플랫폼으로, 2017년 12월 IBK창공마포를 개소한 이후 구로·부산을 포함해 총 3개의 센터를 운영 중이다. 하반기에는 대전에 네 번째 IBK창공이 세워질 예정이다. 현재까지 총 307개의 육성기업에 2175억원의 투·융자, 3682건의 경영컨설팅 및 투자설명회(IR) 등을 지원했다.

기업은행은 "1조원 규모의 뉴딜펀드를 조성해 디지털, 그린 등 혁신성장 분야 중소기업에 3년간 총 1조5000억원의 모험자본을 공급할 계획"이라며 "이번 공모에 뉴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우수기술 보유 기업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했다.

h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