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맵, 건강분석 서비스 업그레이드… 미래질병 예측
[보맵 제공]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이 발병 가능성이 높은 질병 위주로 보험을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건강분석 서비스를 강화했다고 3일 밝혔다.

건강분석 서비스는 가족력, 건강검진 결과로 주요 질병의 발생 위험도를 분석하고 대비가 필요한 질병을 알려주고 있다. 보맵은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개인의 예상 질병과 보험추천 솔루션 보장핏팅을 연결했다. 건강 확인에서 위험 대비까지 이어지는 종합 보험 서비스다.

고객은 메디에이지 건강분석 리포트에서 향후 10년 이내 발생 가능성이 높은 5대 질병, 7대 암을 확인하고 필요한 보장을 준비할 수 있다. 메디에이지는 건강검진,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대사 나이, 질병, 사망 위험도 등 건강지표를 제공하는 헬스케어 기업이다.

아울러 보맵은 건강뿐만 아니라 소득, 행동 데이터를 활용해 미래 손실을 대비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보맵은 이번 건강분석 서비스 업그레이드와 함께 공유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31일까지 건강분석을 완료하고 SNS에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건강검진 이용권과 메디프레소 차·커피 캡슐머신을 제공한다.

kwat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