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무사고인데 왜 올랐지? 車보험 할증 사유, 온라인으로 조회한다
할인할증 내역 온라인 조회
사고, 법규위반 내역 확인
보험료 산출방식 안내
자료:금융감독원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운전자 A씨는 자동차보험 갱신을 하려다 보험료가 크게 오른 것을 보고 당황했다. 지난 1년간 사고난 적이 없었기 때문이다. 왜 올랐는지 알고 싶었으나 보험사에 전화해 물어보기가 쉽지 않았다. 결국 이유를 모른체 할증된 보험료로 가입했다.

금융감독원은 14일부터 자동차보험료 할인・할증 조회시스템을 운영한다. 자동차보험은 2300만명 이상 가입한 의무보험으로 자동차보험료는 운전자의 큰 관심사항이다. 하지만 자동차보험 갱신시 운전자가 보험료 할증 원인을 확인하려면 가입된 보험사를 찾아 전화로 확인해야해 불편을 초래했다.

이제는 자동차보험료 할인·할증 조회시스템을 이용해 운전자 자동차보험 갱신 전・후 계약의 보험료 할인・할증과 관련된 상세 내역을 살펴볼 수 있게 됐다. 사고건수, 법규위반건수, 할인・할증 등급, 연령, 가입경력, 연령한정특약 가입여부 등을 보면 어디에서 할인 또는 할증이 됐는지 쉽게 파악된다. 전계약 대비 현계약의 예상 보험료 할인・할증률 및 주행거리(마일리지) 정산후 보험료 등도 안내 받을 수 있다.

운전자의 자동차보험 가입정보(보험사, 보험기간 등)도 시스템으로 조회할 수 있다. 문자메시지 등으로 간단히 본인확인을 거치면 운전자 본인의 차량번호, 차종 및 보험가입(보험사명, 보험기간 등)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비교 버튼을 클릭할 경우 자동차보험 만기가 많이 남은 운전자는 전계약과 현계약의 보험료 할인・할증 내역 조회가 가능하고, 만기가 한달 이내인 운전자는 추가로 현계약과 갱신계약의 예상 보험료 할인・할증 내역을 조회할 수 있다.

과거 10년간 자동차 사고 및 법규위반 내역 조회도 가능하다. 최근 3년간 소액 사고가 다수(3건)일 경우 보험료가 크게 할증(50%↑)되므로 보험처리 이후라도 소액 보험금을 자비로 환입하면 보험료 부담을 줄일 수 있지만 그동안 일괄 조회가 안됐었다. 무면허운전, 음주운전, 스쿨존내 과속(20km 초과) 등 법규위반 내역도 손쉽게 확인된다.

이 외에도 시스템을 통해 자동차보험 산출방식을 알 수 있다. 자동차보험료는 운전자의 연령, 사고건수 등 다양한 요인에 따라 달리 산출되는데, 이 시스템을 이용하면 산출방식과 할인·할증 원인을 이해할 수 있다.

금감원은 새해 자동차보험료 할인 꿀팁으로 보험료 비교 사이트인 ‘보험다모아’ 활용과 주행거리, 블랙박스·첨단장치 등 다양한 할인특약을 눈여겨 보라고 조언했다.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