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튜디오드래곤作 ‘사이코지만 괜찮아’ 뉴욕타임스 인터내셔널 TV쇼 탑10 선정
“마법사 같은 한국의 드라마 제작자들이 만들어낸 작품”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한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인터내셔널 TV쇼 TOP10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2017년에는 스튜디오드래곤의 ‘비밀의 숲’ 첫 번째 시즌이 선정 된 데 이어 두 번째 쾌거다.

뉴욕타임스는 1851년부터 뉴욕에서 발간된 미국의 대표적인 매체다. 이들은 매년 말 ‘Best TV show 2020’을 선정하는데, 이 중 ‘The Best International Shows of 2020’ 부문을 통해 전 세계 인기 콘텐츠를 조명한다. 올해 지목된 작품 10편은 ‘Belgravia’, ‘The Bureau’, ‘For Sama’, ‘It’s Okay to Not Be Okay(사이코지만 괜찮아)’, ‘Keep Your Hands Off Eizouken!’, ‘Kingdom(킹덤)’, ‘My Brilliant Friend’, ‘Patria’, ‘Mystery Road’, ‘Temple’으로, 이 10편의 쇼 중 2편이 한국 작품이다.

뉴욕타임스는 ‘사이코지만 괜찮아’에 대해 “한국의 마법사 같은 드라마 제작자들은 로맨틱코미디에 수 많은 변주를 걸 수 있다, 감정적 장애로 위태로운 동화작가 여주인공이 정신병동 보호사인 남자주인공을 향해 펼쳐내는 애정을 장난스럽고 재치있게 풀어나간다. 이 드라마는 익살스러운 유머코드와 다소 어두운 톤의 동화 감성을 적절하게 버무린다. 작가 역을 맡은 서예지는 신데렐라와 악한 계모 역을 동시에 매력적으로 소화하며 드라마를 이끌어간다” 라고 평가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담당한 스튜디오드래곤의 소재현 CP는 “지난 2017년 담당했던 ‘비밀의 숲’에 이어 ‘사이코지만 괜찮아’까지 극찬 받게 돼 기쁘다”고 전하며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제목에서처럼 많은 위로가 담긴 드라마로, 전 세계인이 이 드라마를 통해 즐거움과 동시에 위안을 얻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특이한 로맨틱 코미디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