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태섭“국민들은 불안하고 짜증이 나는데”…文대통령에 직격탄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금태섭 전 의원은 3일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파동과 관련, "국민들은 불안하고 짜증이 나는데"라며 문재인 대통령을 비판했다.

금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문 대통령이 이용구 신임 법무부 차관의 윤 총장 징계위원장직 제척을 지시했다는 기사 링크를 공유한 뒤 "최악의 메시지"라고 평가했다.

이어 "책임지는 리더를 보고 싶다"고 했다.

이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총장 직무정지 후 검찰 내 반발과 여론 악화에도 문 대통령이 침묵을 지키는 것을 비판하려는 의도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윤 총장 징계위원회 개최에 반발한 고기영 차관이 사의를 표명하자 이틀만에 후임 차관으로 이용구 변호사를 내정했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