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년 투자 전략 수립은 삼성증권에서

[헤럴드경제=김성미 기자] 삼성증권은 '2021년 연간 전망 시리즈' 콘텐츠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삼성증권은 2021년 투자의 시작은 삼성증권과 함께 라는 주제로, 거시경제, 섹터전망, 미국 대선 후 G2 전망 등의 다양한 투자정보를 삼성증권 유튜브 채널 Samsung POP에서 제공하고 있다.

각 섹터별 애널리스트가 국내기업뿐만 아니라 해당 섹터 내 해외기업까지 함께 분석해 2021년 연간전망 시리즈 한편으로 글로벌 산업 전망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지난달 국내 주식시장 전망을 시작으로 미국·중국 주식시장 전망, 자산배분전략 등을 주제로 15편이 공개된데 이어 최근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제약·바이오 등도 추가로 업로드될 예정이다. 1편당 5~10분 정도의 짧은 분량으로, 시간 부담 없이 시청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또한, 실시간으로 시황전망을 소개하는 ‘2021년 전망 - 특집 Live’도 진행 중이다. 지난달 27일 '글로벌 시장 전망'을 주제로 진행된 첫 라이브에는 실시간 시청자수가 1000여명을 넘어서는 등 해외 주식 투자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2021년 전망 - 특집 Live’ 2편은 오는 12월 11일 오후 4시에 진행되며, 2021년 국내 증시 전망을 주제로 오현석 리서치센터장이 출연할 예정이다.

오현석 삼성증권 리서치센터장은 “리서치센터의 역량을 총동원해 투자자들의 2021년 투자전략 수립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짧은 시간에 핵심 내용을 파악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miii0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