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05년 9월 이전 위니아딤채 김치냉장고 ‘화재위험’ 리콜…총 278만대 판매
최근 5년간 김치냉장고 화재 239건 중 위니아딤채 207건
〈자료: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이승우)은 위니아딤채가 2005년 9월 이전 생산된 노후 김치냉장고에 대해 화재 우려가 높아 자발적 제품 수거(리콜)에 들어간다고 2일 밝혔다.

국표원과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해당 제품의 특정 부품에서 지속해서 화재가 발생하는 점을 확인하고 자발적 제품 수거를 유도했다. 최근 5년간 김치냉장고 화재는 총 239건으로, 이 중 2005년 9월 이전 생산된 위니아딤채 제품 관련 화재 건수는 207건으로 집계됐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김치냉장고 장기간 사용에 따른 릴레이(계전기) 접점과 인쇄회로기판(PCB) 절연 손상으로 계전기 접점부에서 접촉 불량 등이 발생해 화재가 발생한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2005년 9월 이전 생산된 해당 제품은 총 278만대다. 위니아딤채는 이번 리콜 조치 이전에 해당 제품 판매량 중 41%의 부품을 교체하는 등 사실상 자발적 리콜을 시행해왔다.

국표원은 위니아딤채 이외에 다른 회사 김치냉장고에 대해서도 소방청 등과 공동 조사를 해 화재 사고 현황과 원인 분석을 추진할 계획이다. 중고제품이 거래될 가능성이 높은 온라인몰 등에서 교체되지 않은 해당 제품이 판매되지 않도록,중고제품 온라인몰 사업자에게도 제품안전기본법에 따른 권고조치를 내렸다.

해당 제품을 보유한 소비자는 위니아딤채에 연락하면 기간 제한 없이 노후부품을 무상으로 교체 받을 수 있다. 부품 교환 해당 여부는 위니아딤채 홈페이지 또는 고객상담실(☎ 1588-9588)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승우 국표원장은 “소비자와 국민의 안전을 위해 이번 자발적 리콜 조치가 효과적으로 수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oskymo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