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속보]靑 “문 대통령, 추미애 발표직전 보고받았지만 별도 언급 없어”

문재인 대통령. [연합]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직무를 배제 결정 발표하기 직전 관련 보고를 받았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 통해 “문 대통령은 법무부장관 발표직전에 관련 보고를 받았으며, 그에 대해 별도의 언급은 없었다”고 말했다.

앞서 추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고등검찰청 기자실에서 직접 브리핑에 나서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청구와 직무 배제 조치를 국민께 보고드리지 않을 수 없게 됐다”며 윤 총장의 직무배제 명형 사실을 알렸다. 추장관은 추 장관은 “그간 법무부는 검찰총장의 여러 비위 혐의에 관해 직접 감찰을 진행했고, 그 결과 심각하고 중대한 비위 혐의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윤 총장이 언론사 사주와 부적절하게 만났고, 조국 전 장관 사건 등 주요 사건 재판부를 불법 사찰하고, 한명숙 전 총리 사건과 관련해 측근을 비호하기 위해 감찰을 방해했다고 밝혔다.

mkkan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