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G20, 성명 초안서 “코로나19 백신 공평한 분배에 자금 지원”

  • 로이터 G20 화상회의 성명 초안 입수
    코로나19 백신 공정한 접근 중요성에 공감대
  • 기사입력 2020-11-22 09: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EPA]

[헤럴드경제] 주요 20개국(G20)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백신을 공평하게 분배하기 위한 자금을 지원하기로 뜻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21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이 입수한 G20 정상회의 성명 초안에 따르면 G20 정상들은 코로나19 백신과 관련해 “우리는 모든 사람을 위한 적당한 가격과 공정한 접근을 보장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태에서 사람들의 생명과 일자리, 소득을 보호하기 위해 가능한 정책 수단을 계속 투입하고 다자개발 은행들이 국가들의 코로나19 대응을 돕는 노력을 강화하겠다는 내용도 초안에 포함됐다.

또한 정상들은 코로나19가 성 불평등을 확대하거나 최근 몇 년간 이뤄진 진전을 훼손하지 않도록 노력을 기울이고, 코로나19 정보를 적기에 투명하게 공유할 것이라고도 밝혔다. 기후 변화를 포함한 환경 문제를 우리 시대의 가장 긴급한 과제라는 점에도 공감대를 형성했다.

G20 정상들은 21일부터 이틀동안 ‘모두를 위한 21세기 기회 실현’을 주제로 한 화상 정상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첫날 회의에서 정상들은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공정한 접근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의 완전한 종식을 위해 백신 및 치료제의 공평한 보급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개발도상국에 대한 백신 보급에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도 러시아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을 필요한 국가들에 공급할 준비가 돼 있다면서 “러시아는 효능 있고 안전한 백신에 모두가 접근할 수 있도록 하려는 이번 정상회의의 핵심 결정안을 지지한다”고 말했다. 시진핑 주석은 “각국이 백신 개발과 연구, 생산, 분배의 각 과정에서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