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성북구, 2021년 예산안 8071억 편성

  • 지역경제 활성화 및 현장중심 사업 집중
  • 기사입력 2020-11-17 09: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승로성북구청장.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2021년도 예산안 8071억원을 편성, 성북구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지난해 본예산보다 582억원(7.8%) 증액된 예산이다.

17일 구에 따르면 2021년도 예산편성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선도할 미래성북이 지향하는 균형·공존·풍요를 핵심가치로 전략적으로 배분했으며 구민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감염병 등 위기대응사업, 현장중심의 주민숙원사업에 집중적으로 예산을 반영했다.

우선 지역방역 일자리 사업, 공공근로 사업 및 청년 일자리 사업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사업비 52억원을 편성했으며 사회복지 분야로는 장애인 일자리 지원, 기초연금 지급, 보육교직원 인건비 지원, 아동수당 지원 등으로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4306억원을 편성했다.

또 보문종 불교문화체험시설 건립, 아동·청소년 전용 도서관 건립, 월곡 복합문화체육센터 건립, 문화프로그램 지원 등 문화 및 관광분야 예산으로 398억원을 편성했고 주민불편 최소화를 위한 도시기능유지사업 및 생활폐기물 처리비용으로 466억원을 편성했다.

이밖에도 고교 무상교육 및 입학생 무상교복 지원, 친환경 무상급식 지원 등에 대한 예산을 편성해 평등한 교육복지 실현에 밑바탕이 되도록 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민선7기 후반에도 초심을 잃지 않고 항상 주민의 삶의 현장을 찾아다니며 우리 주변의 모든 일을 주민과 협의하고 함께 고민할 것이다”고 말했다.

choig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