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문 대통령 "전세 기필코 안정화"…김현아 "제발 구호 말고 방법 좀"

  • "임대차 3법 조기정착 무슨 말이냐"
    "與독주로 이 난리, 사과 먼저 해야"
  • 기사입력 2020-10-29 07: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현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 [연합]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김현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은 29일 문재인 대통령이 전세시장을 기필코 안정시키겠다고 한 것을 놓고 "제발 구호 말고 방법을, 성과와 결과로 보여주길 바란다"고 비판했다.

야권 내 부동산 전문가로 꼽히는 김 비대위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문 대통령의 의지는 높게 평가하지만, 구체적으로 어떻게 전세시장을 기필코 안정시키겠다는 것인지가 궁금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비대위원은 "애초 '임대차 3법'도 전세가격을 안정시키려고 밀어붙인 정책 아니었나"며 "그런데 그 임대차 3법으로 이 난리가 났는데, 도대체 임대차 3법 조기정착은 또 무슨 말이냐"고 했다.

이어 "혹시 홍남기 경제부총리처럼 세입자에게 퇴거비를 주거나, 줄을 서서 집을 보고 제비뽑기로 계약자를 정하는 것을 공식화하겠다는 것인지"라고 덧붙였다.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2021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을 하기에 앞서 청와대 경호팀의 주호영 원내대표 검색에 대한 국민의힘 의원들의 항의를 바라보고 있다. [이상섭 기자/babtong@heraldcorp.com]
김현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 페이스북 일부 캡처.

그는 "여당 독주로 밀어붙여 이 난리가 났으면 사과 한 마디는 먼저 해야 하는 것 아니냐"며 "문 대통령은 정책의 부작용에 대해선 침묵하고, 최재성 정무수석은 방송에서 아직도 전(前) 정권 탓만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가만히 앉아 하루 아침에 집값, 전셋값이 올라 황당한 국민은 누구를 믿고 살아야 하느냐"고 덧붙였다.

yul@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