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서울대병원 교수 코로나19 확진…“환자 접촉 없어”

  • 기사입력 2020-10-26 21: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은 기사와 무관.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교수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

26일 의료계에 따르면 이 병원 영상의학과 교수가 이날 이 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서울대병원에 따르면 이날 확진된 교수는 지난 23일 인후통, 24일 인후통과 발열 등의 증세를 보였다. 25일에는 집에서만 머물렀으며, 이날 오전 서울대병원 선별진료소로 방문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서울대병원은 즉시 관할 보건소에 이런 사실을 보고한 뒤 해당 교수의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서울대병원은 이 교수의 증상이 나타나기 이틀 전인 21일부터 동선을 조사해 원내에서 환자와의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했다. 대신 동료 4명과 접촉해 이들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할 예정이다.

서울대병원 관계자는 “병원에서 자체적으로 파악한 접촉자는 4명 정도”라며 “환자와 대면해 진료를 보는 과목이 아니어서 증상 발현 전후 환자와의 접촉은 없었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6일에는 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소속 전공의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지난달 25일에는 내과 병동에서 근무하던 간호사가 코로나19에 확진된 바 있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