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秋 언제왔니, 벌써 가나…첫 얼음까지

  • 서울 첫 서리·첫 얼음 관측
  • 기사입력 2020-10-24 09: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겨울 기운이 성큼 다가왔다. 서울엔 24일 첫 서리가 내리고 첫 얼음이 얼었다.

기상청은 24일 서울 아침 최저기온이 3.2도까지 내려갔다며 이 같이 밝혔다. 서리는 지난해보다 3일, 얼음은 15일 빠르다. 평년 대비해서도 각각 2일, 6일 빠르다.

이날 전국은 대체로 맑다. 밤사이 지표면이 냉각하면서 중부 내륙, 경북 내륙, 남부 산지를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로 떨어졌다.

특히 경기 북부, 강원 북부 내륙, 강원 산지는 현재 한파특보가 발효 중이다.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2∼4도가량 더 떨어져 춥다. 오후부터 기온이 차차 오르면서 한파특보는 모두 해제될 예정이다.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는 구름이 많고 지역에 따라 빗방울이 떨어지는 지역도 있겠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