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허창수 전경련 회장, 일본 스가 총리에 서한 "기업인 왕래 기대"

  • 기사입력 2020-09-20 11: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허창수(사진)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은 18일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신임 일본 총리에게 축하 서한을 보내고 양국관계 발전 기대를 전했다.

전경련은 20일 허창수 회장이 스가 총리에게 보낸 서한에서 "세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제위기를 겪고 있지만 경험과 연륜을 바탕으로 안팎의 어려움을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허 회장은 "과거사를 둘러싼 견해 차로 한일관계가 원활하지 않고, 코로나19 확산으로 인적교류가 막혀 더 멀어졌지만, 신임 총리 취임을 계기로 한일관계가 미래지향적으로 발전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상호 입국제한이 풀려서 고통받는 양국 기업인의 왕래가 원활해지기 바라며, 양국 교역·투자가 확대될 수 있도록 신임 총리가 더 노력해 주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허 회장은 "전경련은 한일 관계의 굴곡 속에서도 정경 분리원칙에 따라 경단련 등 일본 경제계와 경제협력 강화 노력을 계속해 왔으며, 앞으로도 경단련 공동 한일재계회의를 통해서 양국관계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봉만 전경련 국제협력실장은 "전경련은 1980년대 이후 일본 경단련과 한일재계회의 등을 공동개최하며 한일경제협력을 위해 노력해왔다"고 말했다.

한일재계회의는 1983년 전경련-경단련 회장단을 중심으로 도쿄에서 처음 열렸다.

올해 예정이던 제29회 회의는 코로나19로 인해 연기돼 내년에 서울에서 개최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