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강남 묻지마 폭행’ 30대 잡고 보니 피해자만 5명…모두 여성

  • 기사입력 2020-08-11 15:0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DB]

[헤럴드경제=뉴스24팀] 서울 강남 한복판에서 모르는 여성을 주먹으로 때리고 달아난 30대 남성이 유사 범행을 저지른 사실이 추가로 확인됐다. 피해자만 5명이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30대 초반 A씨의 추가 범행을 확인해 수사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A씨는 이달 8일 오전 0시40분께 지하철 7호선 논현역 인근 대로변에서 택시를 잡으려고 서 있던 여성 B씨에게 접근해 얼굴을 주먹으로 때리고 달아난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

당시 A씨는 도주하며 마주친 다른 여성 C씨의 얼굴도 때린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이 수사망을 좁혀오자 그는 이달 10일 오전 강남서에 자진 출석했다. 범행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다고 진술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피의자의 진술과 논현동 일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피해를 신고한 2명 외에 추가로 3명의 피해자를 확인했다.

피해자는 모두 여성이며 A씨와 모르는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를 상대로 추가 조사를 벌여 범행 동기 등에 대해 엄정하게 수사하고 신병 처리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