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트와이스, 첫 온라인 콘서트…126개국 팬들 모였다

  • 기사입력 2020-08-10 08:4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트와이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126개국의 팬들이 ‘트둥이’들을 만나기 위해 모니터 앞으로 모였다. JYP엔터테인먼트와 SM이 손 잡고 처음으로 선보인 온라인 콘서트를 통해서다.

트와이스는 9일 오후 3시(한국 시간) 네이버 VLIVE(브이라이브)를 통해 단독 온라인 콘서트 ’비욘드 라이브 - 트와이스 : 월드 인 어 데이(‘Beyond LIVE - TWICE : World in A Day’, ‘월드 인 어 데이’)를 개최했다.

지난 3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월드투어 ‘TWICE WORLD TOUR 2019 ’TWICELIGHTS‘’(트와이스 월드투어 2019 ‘트와이스라이츠’, 이하 ‘TWICELIGHTS’) 피날레 공연이 취소된 이후, 트와이스가 만전을 기해 준비한 온라인 콘서트다. 특히 이번 공연은 JYP엔터테인먼트 수장이자 글로벌 프로듀서 박진영이 공연 콘셉트부터 주요 아이템, 공연명 등 기획 전반에 참여해 힘을 보탰다.

‘뉴노멀 시대’에 맞춰 온택트로 진행된 이번 공연은 ‘하루 안에 도는 월드투어’라는 독특한 콘셉트로 기획됐고, 아홉 멤버는 전 세계를 누비는 파일럿으로 변신했다.

트와이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트와이스라이츠’의 개최지였던 서울, 방콕, 마닐라, 싱가포르, 로스앤젤레스, 멕시코시티, 뉴욕, 시카고, 쿠알라룸푸르, 일본 7개 도시 등 총 16개 지역 랜드마크를 화려한 아트워크로 시각화한 데 이어 영화 ‘백 투 더 퓨처’ (Back To The Future) 속 시공간을 초월하는 미래형 자동차를 최첨단 증강현실 AR 기술로 구현했다.

이날 콘서트는 디지털 영역에서만 볼 수 있는 각종 신기술이 총동원됐다. ‘예스 오어예스(YES or YES)’ 무대에선 서로 다른 의상을 입은 18명의 트와이스가 한꺼번에 등장해, 온라인으로 시청 중인 관객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는 MCC(Motion Control Camera) 시스템을 활용한 것으로, 트와이스의 생동감 넘치는 퍼포먼스를 한층 다이내믹하게 연출했다.

‘모어 앤드 모어(MORE & MORE)’가 시작되자 무대가 순식간에 나무와 꽃, 사과로 뒤덮이며 숲속으로 순간이동한 듯한 착각에 빠지게 했다.

트와이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또 디지털 인터랙션 기술을 통해 200명의 관객들과 동시 화상 채팅을 하는 이벤트를 준비해 실시간으로 질문과 답을 주고받는 등 세계 각지에 있는 팬들과 소통했다. …

모모는 “원스를 만날 기회가 많이 없어서 지칠 때도 있었는데 힘을 얻은 것 같다”는 말했고, 다현도 “사실 올해 상반기에 콘서트들이 취소되면서 원스를 못 볼까 봐 걱정했다. 전세계 원스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저희를 응원해 주시는 게 감사하다”고 고삼을 전했다.

지효는 “하루빨리 (상황이) 좋아져서 나중에는 일반 콘서트와 비욘드 라이브를 같이해서 더 많은 원스와 함께하면 좋을 것 같다”고 했다. 목 디스크로 의자에 앉아 노래했던 정연은 완전체로 보여주지 못한 무대에 아쉬움을 밝히면서도 “앉아서 원스 한 분 한 분 표정을 보는데 너무 행복해하시는 것 같아 감사했다”고 말했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