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수공, 사회적경제기업 8곳 성장 지원

  • 신규 6곳·후속 2곳 공모통해 선정
    사업화 지원·지속가능 협업 구축
  • 기사입력 2020-08-05 11: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사진)가 사회적경제기업 8곳에 성장자금을 지원하는 등 사회적경제기업 육성에 앞장서고 있다.

5일 수자원공사에 따르면 지난 6월부터 공모와 심사를 진행해 신규 지원기업 6곳과 후속 지원기업 2곳 등 사회적경제기업 총 8곳을 선정했다. 신규 지원기업은 가이드협동조합, ㈜꿈이있는여행, 에코피스㈜), 지리산씨협동조합, 창의융합과학㈜, ㈜콜라보위더스 등이고, 후속 지원기업은 ㈜에코플레이, ㈜퓨전국악 이어랑이다.

이들 기업은 올해 연말까지 ‘디지털 녹조 예측·관리 서비스’, ‘지역주민 중심의 생태관광’, ‘댐 인근 마을 가치를 보존하는 지역여행’, ‘4차 산업기술을 융합한 비대면 환경교육’ 등 사회문제 해결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다양한 친환경, 지역상생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수자원공사는 기업 당 최대 3000만원의 성장자금 지원과 판매기법·기술개발 등의 전문가 조언 등 사업화를 지원함으로써 지속가능한 협업의 본보기를 구축할 계획이다. 아울러 코로나19 이후 어려움에 처한 사회적경제기업의 경영난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수공은 2018년부터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수공은 지난 2년간 13개 사회적경제기업의 사업제안 공모를 통해 친환경 손세정제 개발, 농어촌 생존 수영교육 등 다양한 사회적 서비스를 개발하고 사업화를 지원하여, 해당 기업의 자생력을 강화하고 취약계층의 일자리를 창출한 바 있다.

사회적경제기업은 공동체 구성원 간 협력을 바탕으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모든 경제적 활동을 펼치며, 주요 사회적경제기업은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자활기업 등이다. 김대우 기자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