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폭우로 북한강 댐 수문 개방… 팔당댐 초당 1만톤 방류

  • 청평댐·의암댐·춘천댐 올해 첫 수문 개방
    한강 수위 상승할 것으로 보여… 주의 요구
  • 기사입력 2020-08-02 16: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일 오전 경기도 하남시 팔당댐이 수문을 열고 물을 방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 2일 강원 중부지역에 많게는 200㎜가 넘는 비가 내리자 북한강 수계 댐도 일제히 수문을 열고 수위 조절에 나선다. 이에 한강 수위도 상승할 것으로 보여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한강수력본부는 지난달 29일부터 수문을 개방했던 팔당댐의 방류량을 계속 늘리고 있다. 팔당댐은 이날 오후 4시 10분부터 수문 10개를 열고 초당 1만톤의 물을 방류한다.

오후 6시부터는 올해 들어 처음으로 청평댐 수문 1개를 1.5m가량 열고 820톤의 물을 흘려보낼 방침이다.

상류 의암댐과 춘천댐도 올해 들어 처음으로 수문을 연다. 오후 7시를 기해 춘천댐은 1개 수문을 열고 초당 174톤, 의암댐도 1개 수문을 개방해 초당 420톤의 물을 방류할 예정이다.

현재 강원 남부산지, 양구·정선·홍천·인제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에 호우경보가 내려졌으며 강원 중북부산지와 삼척·평창평지, 태백에는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기상청은 영서지방은 3일까지 100∼200㎜, 일부 지역은 최고 3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수문 개방으로 한강 수위도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강원지역에 많은 비가 내려 하천이나 계곡물이 불어났고, 지반도 매우 약해진 상태여서 산사태와 축대 붕괴, 농경지와 지하차도, 저지대 침수, 제방이 낮은 하천이나 저수지 범람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