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손흥민, 토트넘 가장 필요할때 제 역할” 시즌 최고 평점
손흥민(28)이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에서 최고의 선수로 꼽혔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은 29일(한국시간) 토트넘 선수들의 시즌 전체 평점을 매기면서 손흥민과 해리 케인에게 가장 높은 평점인 9점을 부여했다.

풋볼 런던은 “‘매우 힘들었고, 많은 것을 배운 시즌’이라고 자평했으나 ‘슈퍼 손’은 토트넘이 그를 가장 필요로 할 때 제 역할을 해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손흥민이 2월 애스턴 빌라전에서 팔 골절 부상을 당한 채 멀티골을 터뜨린 것을 언급, “손흥민은 지난 시즌에 비해 덜 폭발적이었고 덜 꾸준했으나, 결국엔 올 시즌 18골에 12도움, 공식전 30골을 올려버렸다”고 했다.

또한 풋볼 런던은 케인에 대해 “‘득점 기계’ 케인 덕에 토트넘은 최종 순위 6위로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티켓을 거머쥐었다”고 썼다.

미드필더 중엔 공격의 활력소 역할을 잘해준 지오반니 로셀소가 가장 높은 8점을 받았다. 김성진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