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분양
  • 둔촌주공 조합, 강동구청에 입주자모집공고 신청…막판 진통 지속

  • 기사입력 2020-07-28 11: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 강동구 둔촌주공 철거 현장의 모습.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서울 강동구 둔촌주공아파트 재건축 조합이 지난 27일 강동구청에 3.3㎡ 당 2978만원의 분양가로 입주자모집공고 신청을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둔촌주공 조합 측은 “관리처분인가 사업장으로 7월 28일까지 입주자모집공고 신청 완료라는 요건을 충족해 분양가상한제를 피할 수 있게 됐다”며 “지난 16일 강동구청에 '택지비 감정평가'도 신청을 완료해 분양가상한제를 분양가 산정을 위한 택지비 감정평가도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합은 택지비 감정평가가 완료되면 곧바로 건축비 부분(분양가상한제 건축비는 표준건축비로 산정)을 포함한 분양가상한제 분양가를 산정하고, 조합원들에게 알린 후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분양가와의 비교가 가능하도록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반면 조합원 모임을 주축으로 내달 8일 현 조합 임원진에 대한 해임총회가 예정돼 있어, 내부 대치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구청 측은 “조합원 총회 승인 전까지 둔촌주공 관련 모든 업무를 보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bigroo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