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광양제철소 코크스공장서 50대 사망사고

  • 기사입력 2020-07-13 13: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광양)=박대성 기자] 13일 오전 9시7분께 전남 광양시 포스코 광양제철소에서 직원 A(53)씨가 설비 점검을 하던 중 숨졌다.

A씨는 피를 흘린 채 쓰러져 직장 동료에게 발견돼 119 구조대에 긴급 후송됐으나 끝내 사망했다.

사고 당시 A씨는 철광석을 녹이기 위해 석탄을 가열하는 코크스 공정의 설비를 점검하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회사 관계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parkd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