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박원순 시장 연락두절]경찰 “박원순 대상 미투 고소장 접수”

  • 기사입력 2020-07-09 20: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박원순 시장이 실종돼 경찰이 대대적인 수사에 나선 가운데, 박 시장에 대한 성추행 관련 고소건이 경찰에 접수된 것으로 파악됐다.

9일 경찰에 따르면 일선 경찰서에 박 시장과 관련된 성추행 고소건이 접수됐다. 경찰 관계자는 박 시장과 관련한 미투 소문에 대해 헤럴드경제에 “관련 고소장이 접수된 것은 맞다”면서도 “자세한 내용은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당초 종로경찰서에 접수됐다는 언론 보도에서 대해선, 서울지방경찰청은 오보라고 밝혔으나, 관할 경찰서가 틀린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박시장 이날 오후 5시17분쯤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했다.

당초 이날 오후 4시40분 시장실에서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박 시장과이 만남이 예정돼 있었지만 일정은 취소됐다.

경찰은 박 시장의 휴대전화가 꺼진 최종위치를 추적한 결과 서울 성북동 서울시장 공관 주변에서 기지국 발신 위치를 확인했다. 경찰은 현재 기동 2개 중대와 형사 등을 동원해 소재를 확인 중이다. 수색에는 서울 성북경찰서와 종로경찰서 인력이 투입됐다.

coo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