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안희정 성폭력 폭로’ 김지은, 누리꾼 40명 명예훼손 고소
김지은 씨 [JTBC '뉴스룸'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경제=뉴스24팀]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성폭행 피해 사실 등을 폭로한 김지은 씨가 자신에 대해 ‘악플’(악의적인 댓글)을 달았다며 누리꾼들을 고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수서경찰서는 김씨가 올해 5월 6일 명예훼손·모욕 혐의로 누리꾼 40명을 고소한 사건에 대해 수사하고 있으며 해당 누리꾼들을 상대로 댓글 작성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고소당한 누리꾼들은 김씨가 올해 3월 펴낸 ‘김지은입니다’ 책을 소개하는 기사에 ‘(안 전 지사의) 성폭행이 아니라 불륜 아니냐’, ‘내 주변 사람들은 (김씨에) 공감하지 못한다’ 등의 댓글을 단 것으로 전해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