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위안부 피해자 '마포 쉼터' 소장, 파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기사입력 2020-06-07 09: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상섭 기자] 정의기억연대 부실회계·안성 쉼터 고가 매입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의 정의기억연대 피해자 할머니 쉼터의 압수수색이 완료된 가운데 2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정의기억연대 피해자 할머니 쉼터가 인적이 없이 조용하기만 하다. babtong@heraldcorp.com

[헤럴드경제=뉴스24팀] 정의기억연대(정의연)의 '위안부' 피해자 쉼터 소장이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7일 경기 파주경찰서에 따르면 6일 오후 평화의 우리집 소장 A(60)씨의 지인이 "A씨와 연락이 안 된다"며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과 소방당국은 오후 10시 35분께 A씨의 주거지인 파주의 한 아파트 4층 출입문을 열고 들어가 화장실에서 숨진 A씨를 발견했다.

정의연의 기부금 사용 의혹 등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은 최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쉼터인 서울 마포구 연남동 '평화의 우리집'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