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IT.전자.통신
  • '드론' 관련 이메일 잘못 열었다간 '악성파일' 감염된다

  • 안랩, 드론 관련 문서 위장 '악성 파일' 유포 사례 발견
  • 기사입력 2020-06-03 09: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드론' 관련 내용으로 위장한 악성 문서파일이 발견돼 사용자 주의가 필요하다.

안랩은 3일 국내 드론 현황 및 개선방안 관련 보고서로 위장한 악성 문서파일 유포사례를 발견해 사용자의 주의를 당부했다.

먼저 공격자는 이메일 첨부파일 등으로 ‘드론(무인항공기) 현황 및 개선방안’이라는 제목의 악성 한글 문서 파일을 유포했다. 해당 악성 문서 파일은 ‘드론 시장의 현황과 시장 개선방안’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만약 사용자가 최신 보안패치를 하지 않은 한글 프로그램으로 문서 파일을 실행하면 악성코드에 감염된다. 악성코드는 'C&C 서버'(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원격 조종하기 위해 사용하는 서버)로 추정되는 특정 URL(인터넷 주소)에 접속한다. 이후 추가 악성코드를 다운로드 하는 등 악성 행위를 수행할 수 있다. 현재 안랩 V3는 해당 악성코드를 진단하고 있다.

이와 같은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이메일 발신자 확인 및 출처 불분명 메일의 첨부파일/URL 실행금지 ▷OS(운영체제) 및 인터넷 브라우저(IE, 크롬, 파이어폭스 등), 오피스 SW등 프로그램 최신 보안 패치 적용 ▷백신 최신버전 유지 및 실시간 감시 기능 활성화 등 필수 보안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김동현 안랩 분석팀 연구원은 “공격자는 다양한 주제와 그럴듯한 제목을 이용해 사용자가 의심없이 문서 파일을 열어보도록 유도한다”며 “따라서 사용자들은 사용하는 문서 프로그램의 최신 패치를 적용하고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의 첨부파일을 실행하지 않는 등 보안수칙 준수를 생활화 해야 한다”고 말했다.

123@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