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황희찬, 재개 첫 경기서 1도움…오스트리아컵 우승에 기여

  • 기사입력 2020-05-30 09: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황희찬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황희찬(24)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단됐던 시즌이 재개하자마자 오스트리아축구협회컵 결승전에서 도움 활약을 펼치며 우승에 기여했다.

황희찬은 30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클라겐푸르트의 뵈르터제 슈타디온에서 열린 2부리그 팀 루스테나우와의 2019-2020 오스트리아컵 결승전에 선발 출전했다. 그리고 팀이 3-0으로 앞선 후반 20분 마지드 아시메루의 쐐기 골을 어시스트했다. 이번 시즌 컵대회 4번째 도움이다.

그는 이번 시즌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에서 8골 8도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3골 3도움, 유로파리그 1골, 오스트리아컵 1골 4도움을 기록했다.

잘츠부르크는 아시메루의 골을 포함해 5-0으로 대승, 대회 2연패와 함께 통산 7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황희찬은 2016-2017시즌 분데스리가와 컵대회, 2017-2018시즌 리그에 이어 잘츠부르크에서 네 번째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오스트리아에서는 코로나19 영향으로 3월 축구 경기가 중단됐다가 이날 컵대회 결승전으로 재개했다. 분데스리가 정규리그는 다음 달 3일 23라운드부터 열린다.

잘츠부르크는 다음 달 4일 새벽 라피트 빈과의 홈 경기로 리그 일정을 이어간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