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도로/교통
  • ‘황금연휴’ 첫날 고속도로 정체…서울~부산 6시간 30분

  • 기사입력 2020-04-30 11: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이른바 ‘황금연휴’ 첫날인 30일 전국의 고속도로는 나들이객이 몰리면서 정체를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한남∼서초(4㎞), 죽전 부근∼남사 부근(30㎞), 안성∼천안휴게소 부근(39㎞) 등 총 97㎞ 구간에서 정체 상태다.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은 신갈분기점 부근∼용인휴게소 부근(17㎞) 등 총 45㎞, 서울양양고속도로 양양 방향은 강일∼서종 부근(18㎞) 등 총 43㎞ 구간에서 차량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이날 오전 6∼7시 시작된 정체 상황은 오전 11∼12시에 최대에 이르고, 오후 6∼7시께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도로공사는 “지방 방향을 중심으로 평소 토요일보다 정체가 심한 상황이며, 서울 방향은 비교적 원활하겠다”고 설명했다.

도로공사는 이날 전국 교통량을 총 458만대로 예상했다. 이 중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42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38만대가 오갈 전망이다.

이날 오전 10시에 승용차로 출발하는 경우 서울 요금소에서 부산 요금소까지는 6시간 30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같은 기준으로 울산까지는 6시간, 대구까지는 5시간 30분이 예상된다. 이밖에 대전(3시간40분), 강릉(4시간20분), 광주(5시간40분), 목포(6시간) 등도 평소 주말보다 예상 시간이 길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