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초신성 출신 윤학, 코로나19 확진…국내 연예인 첫 사례

  • 기사입력 2020-04-03 15: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초신성 윤학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보이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본명 정윤학·36)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국내 연예인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은 윤학이 첫 사례다.

초신성 후신인 그룹 슈퍼노바 측은 3일 일본 공식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윤학 몸상태가 좋지 않아 지난달 31일 한국 의료기관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1일 판명됐다”고 밝혔다.

슈퍼노바 측은 “윤학은 당일 서울 시내 병원에 입원했으며 현재 치료에 전념하고 있다”며 “걱정과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윤학은 2007년 데뷔한 그룹 초신성 리더로 활동하며 일본 현지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초신성은 2018년 ‘슈퍼노바’라는 새 그룹명으로 일본에서 활동을 재개했다. 윤학은 드라마와 뮤지컬에도 출연했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