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24일 하루에만 231명 추가확진…총 833명

  • 기사입력 2020-02-24 18: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 코로나19 확산세가 무섭다. 오늘(24일) 하루에만 코로나19 확진자가 231명이 추가됐다. 국내 확진자는 총 833명으로 늘었다. 경북대병원에서 치료 중이던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국내 8번째 사망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오후 4시 기준 코로나19 신규환자가 오전 9시보다 70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오전에는 161명이 추가 발생해 이날 하루 신규환자는 총 231명이 추가됐다.

오후 신규환자 70명 가운데 대구·경북 환자는 53명(대구 41명·경북 12명)이다. 이에 따라 전체 확진자 가운데 대구·경북 환자는 총 681명으로 늘었다. 다른 지역에서는 부산 12명, 경기 2명, 서울·대전·울산 각 1명의 환자가 나왔다. 오후 신규환자의 신천지대구교회 관련성 등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이날 오전 기준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확진자는 총 456명이다. 관련 확진자에는 신도뿐 아니라 신도의 가족과 접촉자도 포함돼 있다. 청도대남병원 관련 확진자는 총 113명이다.

전체 사망자는 8명으로 늘었다. 8번째 사망자는 경북대병원에서 치료를 받다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청도대남병원 관련 환자인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8번째 사망자는 방대본 오후 집계에는 포함되지 않았다. 이날 9·13·15·20번 환자 4명은 완치해 격리에서 해제됐다. 이에 따라 완치 환자는 기존에 퇴원한 12명을 포함해 총 22명으로 늘었다.

24일 대구시 달서구 롯데백화점 상인점에서 백화점 관계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격리병상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환자 가운데 인공 심폐 장치인 에크모(ECMO)와 같은 기계호흡 치료를 받는 위중한 환자는 오전 기준으로 2명이다. 산소마스크로 산소공급 치료를 받는 비교적 중증인 환자는 14명이다.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도 3만2천명을 넘어섰다. 확진자를 제외한 검사인원은 3만1천923명이며 이 가운데 2만292명은 검사 결과 음성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1만1천63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kt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