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일반
  • 김민아 아나운서, 미열로 조기퇴근…“코로나19 결과 공유할 것”

  • 기사입력 2020-02-24 09: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민아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뉴스24팀] 김민아 아나운서가 ‘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분석데스크에서 활동 중 미열 증세를 보여 경기 도중 퇴장했다.

지난 23일 서울 종로구 LCK아레나에서 열린 ‘LCK스프링’ 경기 중 대회 주최측은 김민아 아나운서가 조기 퇴근을 했다고 알렸다.

성승헌 캐스터는 방송을 통해 “김민아 아나운서가 컨디션 난조로 조기 퇴근을 하게 됐다. 우려했던 부분은 아닌 것으로 보이지만 혹시 모르기 때문에 병원을 방문해 검진할 예정이다. 대부분 마스크를 쓰고 있지만 체크를 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김민아 아나운서는 이날 1경기 선수들과 인터뷰를 진행해 선수들의 상태도 확인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날 밤 김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현재 상태를 설명했다. 김민아는 “37.5도를 조금 웃도는 체온과 몸살 기온이 있었다”면서도 “걱정할 만한 증상은 아니었고 가능성도 낮지만 자의로 판단하면 안 된다는 생각으로 즉시 현장을 떠났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선의 선택이었고 지침대로 행동했다”라며 “저로 인해 불안감을 느끼신 분들께 죄송하고 내일(24일) 결과를 공유하겠다”고 했다. 김민아의 진단 결과는 24일 저녁에 확인할 수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