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임현주,노브래지어 챌린지 악플에 “경험 공유하고자 했다”

  • 기사입력 2020-02-17 08: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임현주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뉴스24팀] 임현주 MBC 아나운서가 ‘노브래지어 챌린지’에 동참한 이후 일부에서 쏟아진 악플에 대해 견해를 밝혔다.

임현주 아나운서는 2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브래지어를 안 한다고 누가 뭐라고 했니. 그냥 조용히 혼자 안 하면 되지 왜 했네, 안 했네 이야기를 하는지 관종이네’ 하는 댓글들을 보면”라는 글을 올렸다.

임현주 아나운서는 이에 대해 “노브래지어로 참여한 방송에서 한정된 시간으로 온전히 전하지 못한 후기를 글을 통해 공유하고자 했다. 노브라가 선택이라는 건 당연히 알고 있었지만 하루를 온전히 경험하는 것은 또 다른 차원의 것이었고 그렇게 방송을 통해 경험한 것을 함께 이야기하고 나누는 것은 제 직업으로서도 의미 있고 할 수 있는 역할”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