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유노 날씨] 서울 출근길 눈 ‘펑펑’…호남·제주 등 내일까지 눈

  • 기온도 ‘뚝’·강한 바람…서울 체감기온 -11도
    곳곳 빙판길 예상…교통안전·낙상 유의해야
    낮에도 추워 …최고기온 서울 -4도·부산 4도
  • 기사입력 2020-02-17 07: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일요일이었던 지난 16일 서울 도심인 종로구 세종대로사거리에 눈이 내리는 가운데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윤호 기자] 한 주의 시작인 월요일이기도 한 17일 전국이 흐리고 눈이 내리는 날씨를 보이고 있다. 이날 눈은 서울, 경기, 강원 영서와 경남·경북에서 낮 사이에, 충청 지역은 오후 늦게 그칠 것으로 예보됐다.

이날 오전 기온도 뚝 떨어지면서 내린 눈이 얼어붙어 곳곳이 빙판길을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출근길 교통안전은 물론 보행 시 낙상에도 유의해야 한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예상 적설량은 서울, 경기 북부, 강원 영서, 경북 내륙에서 1㎝ 안팎, 경기 남부, 충청, 경남 서부는 1∼5㎝다. 호남 지역, 충남 서해안, 제주 등에서는 18일 새벽까지 5∼10㎝의 눈이 이어지겠고, 제주 산지와 울릉도·독도에서는 18일 오전까지 10∼30㎝의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오전 7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6.1도 ▷인천 -5.1도 ▷수원 -5.7도 ▷춘천 -4.5도 ▷강릉 -2.4도 ▷청주 -3.7도 ▷대전 -3도 ▷전주 -2.8도 ▷광주 -1.7도 ▷대구 -1.3도 ▷부산 -0.2도 ▷울산 -0.7도 ▷창원 -1.2도 ▷제주 3.8도 등이었다. 서울의 최저기온은 -6.3도로, 전날(-4.3도)보다 2도, 토요일이었던 지난 15일(6.2도)보다 무려 12도가량 떨어졌다.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도시의 체감온도는 ▷서울 -10.5도 ▷인천 -11.8도 ▷수원 -8.8도 ▷춘천 -7.1도 ▷강릉 -8.4도 ▷청주 -7.4도 ▷대전 -6.2도 ▷전주 -7.1도 ▷광주 -1.6도 ▷대구 -6.9도 ▷부산 -6.3도 ▷울산 -3.1도 ▷제주 -3.2도 등으로 더 추웠다.

이날 낮 최고기온도 -4∼5도로 평년(4∼10도)보다 낮을 것으로 예상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주요 도시의 최고기온은 ▷서울 -4도 ▷강릉·광주 각 1도 ▷대전 -1도 ▷부산 4도 ▷제주 5도로 낮에도 기온이 크게 올라가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경기 남부, 충청권, 호남권, 제주권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이에 대해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대기 상태가 ‘보통’ 수준이겠으나 황사의 영향으로 중서부지역과 남부지역은 오후까지 일시적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다소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