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왕십리역-상계역 잇는 ‘동북선도시철도’ 2025년 개통한다

  • 환승역 7개 포함해 16개 정거장 건설

  • 기사입력 2020-02-16 11: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서울 성동구 왕십리역과 노원구 상계역을 잇는 ‘동북선도시철도’가 2025년 개통된다. 총연장은 13.4km다. 환승역 7개를 포함해 16개 정거장과 1개 차량기지가 만들어진다.

16일 서울시에 따르면 사업시행자인 동북선도시철도㈜가 이런 내용을 포함한 사업 착수계를 14일 제출했다. 이에 앞서 지난달 30일 서울시는 사업 실시계획을 승인했다고 고시했다.

민간투자사업인 동북선도시철도의 총투자비는 1조5963억원이다.

이 사업이 완공되면 왕십리역을 출발해 경동시장, 고려대, 미아사거리, 월계, 하계, 은행사거리를 거쳐 노원구 상계역까지 도시철도가 연결된다.

왕십리역(2호선, 5호선, 경의중앙선, 분당선), 제기동역(1호선), 고려대역(6호선), 미아사거리역(4호선), 월계역(1호선), 하계역(7호선), 상계역(4호선) 등 환승역 7곳에서 기존 수도권 전철 8개 노선과 환승이 가능해진다.

한제현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동북선은 기존 노선과의 환승을 통해 서울 강남북 뿐만 아니라 수도권으로 이동을 편리하게 함으로써 지역 균형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bigroo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