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속보]25번째 73세 여성환자, 중국 광둥성 다녀온 아들부부로 부터 감염? 며느리 잔기침증상 역학조사중

  • 기사입력 2020-02-09 14: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20년 2월 9일 오전 11시(확진환자는 13시) 현재, 2340명의 의사환자 신고(누계)가 있었으며, 이 중 추가 확진 환자 1명을 포함하여 25명 확진, 1355명은 검사결과 음성, 960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확진자의 접촉자는 총 1698명(1,163명 격리)으로 이 중 9명이 환자로 확진되었다. 25번째 환자(73세 여자, 한국인)는 2월 6일 경 시작된 발열, 기침, 인후통 등의 증상으로 선별진료소에 내원하여 실시한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되어, 현재 분당서울대병원에 격리입원 중이다.

환자는 중국 방문력이 없으나, 함께 생활하는 가족(아들, 며느리)들이 중국 광둥성을 방문한 후 1월 31일 귀국한 바 있다. 광둥성은 중국 내에서 후베이성 다음으로 가장 많은 확진 환자가 발생 (2월 8일 현재 1075명, 세계보건기구(WHO) 통계 기준)하고 있는 지역이다.

아들부부 중 며느리가 2월 4일부터 잔기침 증상이 있다고 하여, 우선 격리조치 후 검체를 채취하고,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한편, 4번째 환자(55세 남자, 한국인)는 증상 호전 후 실시한 검사상 2회 연속 음성이 확인되어 완치 판정 후 금일 오전 퇴원했다. 해당 환자는 중국 우한시를 방문하였다가 1월 20일 귀국했고, 1월 27일 확진된 뒤 분당서울대병원에서 폐렴 치료를 받아왔다.

/kt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