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일반
  • 홍상수·김민희 신작, 베를린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

  • 기사입력 2020-01-29 19: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뉴스24팀] 홍상수 감독의 신작이 다음 달 열리는 제70회 베를린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베를린영화제는 28일(현지시간) 공식 기자회견을 열고 홍 감독의 '도망친 여자'(The Woman Who Ran)를 포함한 18개 경쟁 부문 진출작을 발표했다.

홍 감독의 24째 장편 영화이며, 홍상수 감독의 연인인 김민희와 7번째로 협업한 작품이다. 송선미, 서영화 등 배우들도 출연했다.

카를로 차트리안 베를린 영화제 예술감독은 "홍상수는 이번이 세 번째 경쟁 부문 진출"이라며 "김민희가 여전히 감독의 뮤즈로 이 영화에 출연했다"고 소개했다.

홍 감독은 데뷔작 '돼지가 우물에 빠진 날'로 1997년 베를린 영화제 포럼 부문에 초청받았다. 2017년에는 김민희가 주연한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경쟁 부문에 진출해 여우주연상을 받았으며 이듬해에는 '풀잎들'이 독립영화와 실험적 성격의 영화를 소개하는 포럼 부문에 초청받았다.

올해 베를린 영화제는 다음 달 20일부터 3월 1일까지 열린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