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인기최고' 공군에 무슨 일이? 경쟁률 3:1→0.6:1로 폭락

  • 기사입력 2020-01-26 15: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올해 첫 공군병 입영 장병들이 지난 13일 경남 진주의 한 공군 부대에서 입영식에 참석하고 있다.[연합]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18개월인 육군보다 4개월 복무기간이 긴 공군 복무기간 1개월 감축이 추진된다.

26일 국회 등에 따르면 국회 국방위원회에 공군 복무기간을 1개월 줄이는 병역법 일부개정법률안이 논의되고 있다.

개정안은 기존 병역법 18조에 명시된 공군의 복무기간을 '2년 4개월(28개월)'에서 '2년 3개월(27개월)'로 줄이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현행 병역법 18조는 육군·해병 24개월, 해군 26개월, 공군 28개월로 복무 기간을 규정하고 있다. 단, 정원 조정의 경우 또는 병 지원율 저하로 복무기간의 조정이 필요한 경우 6개월 이내 단축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정부는 순차적으로 복무기간을 줄여왔고, 2018년 국방개혁에 따라 최종적으로 각 군의 복무기간을 6개월씩 단축했다.

2018년 육군·해병대·의무경찰·상근예비역은 21개월에서 18개월, 해군·의무해양경찰·의무소방은 23개월에서 20개월, 공군은 24개월에서 22개월, 사회복무요원은 24개월에서 21개월 단축이 결정됐다.

공군은 2004년 복무기간을 1개월 줄였기 때문에 2018년에는 3개월이 줄어든 타군과 달리 2개월만 줄어들게 됐다. 법률 개정 없이는 병역법이 규정한 복무 기간에서 6개월을 초과해 기간을 단축할 수 없다. 즉, 28개월에서 21개월로 갈 수 없는 것이다.

이에 육군과 공군의 복무기간 차이가 3개월에서 4개월로 벌어졌다.

타군과 공군의 복무기간 차이가 과거보다 커지면서 지난해 11월 공군병 지원은 경쟁률이 0.58대1로 미달이 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2018년 11월 경쟁률의 절반 수준이다.

경쟁률이 3대1 수준까지 올라갔던 과거와 비교하면 현저히 떨어진 수치다. 과거 공군은 육해공군 중 병으로서 가장 안정된 군 생활을 할 수 있다는 호평을 받았다. 점점 입대 경쟁률이 높아져 한때 가고 싶어도 갈 수 없었던 공군이 결국 복무기간 문제로 인기를 잃은 것.

향후 공군 현역병 충원 미달이 지속할 가능성이 제기되자 군 당국이 법 개정을 통해 공군병 충원에 나선 것이다.

soo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