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막강 권한’ 농협중앙회장 선거전 내일 시작… 후보 10명 등록

  • 계열사 대표 인사권·예산권·감사권 가진 농협중앙회장
    후보 10명 등록 마쳐…오는 31일 선거
  • 기사입력 2020-01-17 19:4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난 14일 오전 서울 농협 본사에서 열린 '농협중앙회장 공명선거 실천 결의대회'에서 임직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전국 230만 농민의 대표인 농협중앙회장 선거에 17일 최종 10명이 후보 등록을 마혔다. 내일인 18일부터 본격적인 선거전이 시작된다.

17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24대 농협중앙회장을 뽑는 선거는 오는 31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대강당에서 열린다.

임기 4년 단임제인 농협중앙회장은 비상근 명예직이지만, 농협중앙회 산하 계열사 대표의 인사권과 예산권, 감사권을 가지고 있다. 또 농업경제와 금융사업 등 경영 전반에 막강한 권한을 행사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이날 오후 6시 마감 결과 총 10명이 후보 등록을 마쳤다.

24대 농협중앙회장 선거 후보는 ▲강호동 경남 합천 율곡 조합장 ▲김병국 전 충북 서충주 조합장 ▲문병완 전남 보성 조합장 ▲여원구 경기 양평 양서조합장 ▲유남영 전북 정읍 조합장 ▲이성희 전 경기 성남 낙생 조합장 ▲이주선 충남 아산 송악 조합장 ▲임명택 전 NH농협은행 언주로 지점장 ▲천호진 전국농협경매발전연구회 고문 ▲최덕규 전 경남 합천 가야 조합장 (이상 가나다순)이다.

후보자들은 추첨에 따라 기호를 결정했다.

정식 후보자 등록이 끝남에 따라 내일 18일부터 선거일 전날인 30일까지 13일간 공식 선거운동이 펼쳐진다.

이 기간에 후보자는 전화와 문자메시지, 이메일, 명함, 선거공보를 이용한 선거운동을 할 수 있다. 투표 당일인 31일에는 후보자 소견 발표 기회가 주어진다.

투표는 대의원 간선제 방식으로 치러진다. 전국 조합장 1118명 중 대의원 292명이 참여하는 1차 투표에서 과반을 얻으면 당선된다.

1차 투표에서 과반 득표자가 없으면 1, 2위 후보를 대상으로 결선 투표가 실시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