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오산천 수달의 귀환..왜?

  • 기사입력 2020-01-16 22: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오산)=지현우 기자]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는 21일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오산천 수달서식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오산천 수달서식 설명회’는 오산시 주최, 한국수달보호협회, 자연보호오산시협의회, 오산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오산천살리기지역협의회가 주관한다. 설명회는 10시 3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진행된다. 오산천 수달 서식실태와 보호방안에 대한 설명과 질의응답 등이 실시된다.

오산천 수달 시민 설명회 포스터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이자 천연기념물 330호인 수달은 지난 2017년 오산천 상류에서 배설물이 발견됐다. 지난해 9, 11월, 올해 1월 오산천 모니터링 카메라에 포착됐다. 시는 카메라에 포착된 수달이 우연이 아닌 오산천에 서식지 자리매김을 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오산천은 그간 복원사업을 통해 수질이 5등급에서 2등급으로 개선됐다. 천연기념물 황조롱이, 원앙새, 노랑부리저어새 등이 찾아오는 생태하천으로 재탄생 했다.

deck91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사랑스러운 'Barbara Palvin'
    사랑스러운 'Barbara Palvin'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