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뷰티&패션
  •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 “변화 즐기자”

  • 브랜드·고객경험 강화, 옴니 디지털 루프 구현 등 제시
  • 기사입력 2020-01-02 15: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올해 경영방침으로 ‘변화를 즐기자(Exciting changes)’를 제시했다.

서 회장은 2일 신년사에서 “2020년에도 크고 작은 시도를 이어가며 변화를 즐기고 혁신해 나갈 것”을 주문하면서 최우선 가치로 ‘고객중심’이라는 키워드를 강조했다. 서 회장은 “모든 생각과 행동의 중심에 고객을 세우고, 구성원들이 세대와 성별을 넘어 작은 것부터 새롭게 시도해 나가야 한다”며 “이를 통해 고객과 시장을 열광케 하고, 아름다움으로 세상을 변화시키는 과정을 즐기는 한 해를 만들자”고 강조했다.

올해 아모레퍼시픽그룹은 브랜드 경쟁력 강화, 고객경험 강화, 옴니 디지털 루프 구현 등 3개 중점 전략을 추진키로 했다. 먼저 브랜드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혁신 상품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시대정신을 반영한 고유의 스토리로 브랜드 지위를 구축할 예정이다. 콘텐츠 홍수 속에서 수많은 브랜드들의 경쟁이 가속화되고, 고객 니즈가 끊임없이 변화하는 가운데 매력적인 쇼핑을 위한 특별한 가치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두 번째로 고객 경험 강화를 위해 유통환경에 맞춘 채널 전략을 준비할 예정이다. 오랜 기간 확보해온 데이터를 기반으로 쇼핑 콘텐츠가 각기 다른 개성과 취향을 발산할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고개들에게 차별화되고 개인화된 경험을 선물하고, 다양한 세대가 열망하는 행복을 고민해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의 가치를 고객 경험에 담아낸다는 각오다.

세 번째로 옴니 디지털 루프를 구현하기 위한 전사적 디지털화를 가속한다. 밀레니얼·Z세대를 포함해 ‘온라이프’가 일상화되고, 생활 깊숙이 스며든 소셜 미디어·인공지능·블록체인 등이 이끄는 초디지털 기술의 변화 속에서, 고객에게 다채로운 경험을 선사할 수 있는 디지털 루프를 키워낼 예정이다. 온오프라인의 경계를 뛰어넘는 옴니 채널을 위해 빅데이터와 디지털 마케팅도 자연스럽게 연결한다는 방침이다.

끝으로 서 회장은 구성원들에게 각자가 일의 재미와 의미를 찾아 성장하는 조직이자 모두가 함께 ‘일하기 좋은 회사’로 변화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특히 밀레니얼 구성원들에게는 디지털 대전환의 선두에 서서 도전할 수 있는 역량 개발의 기회를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다.

dod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